• 최종편집 2023-02-06(월)

약선요리
Home >  약선요리  >  맛

실시간뉴스

실시간 기사

  • [최만순의 약선요리 ]연말연시 과로에 쇄양을 넣은 보양탕
    최만순의 약선요리 이제 한 해가 가고 또 한 살의 나이를 더하게 됐다. 100세 시대인 요즈음 장수가 꼭 행복만은 아니다. 건강이 유지될 때 삶이 행복해진다. 인생 70고래희(人生七十古來稀)는 당나라 시인 ′두보′가 지은 곡강시(曲江詩)에 나오는 말이다. 이것은 사람이 70세까지 사는 것은 드문 일이란 뜻이었다. 두보도 70세까지 살지 못하고 58세에 세상을 떠났으나 당시로서는 그리 짧은 생은 아니었다. 오랜 인류 역사에서 평균수명이 50세를 넘은 것은 불과 100여 년 전이다. 정확한 통계는 없지만 15~18세기 프랑스인 평균수명은 25세 안팎이었고 19세기 말 서유럽인의 수명은 37세에 불과했다고 한다. 20세기 초만 해도 미국인의 수명은 평균 45세 정도에 지나지 않았다. 우리도 크게 다르지 않아 고려시대 귀족은 평균 39.7세 임금님은 42.3세까지 살았던 것으로 나타난다. 이러한 것을 본다면 일반 백성들의 수명은 그보다 훨씬 짧았을 게 틀림없다. 한국인의 평균수명을 처음 측정했던 1926년에는 33.7세에 불과했다. 통계청은 2020년 우리의 평균수명이 101세까지 된다고 했다. 통계청 2008년 한국인 평균 기대수명이 80.1세 이다. 1970년 기대수명은 61.9세였으니 38년 만에 20년 가까이 늘어난 셈이다. 또 그리고 10여년 만에 20년이 더 늘어났다고 하니 가히 경이로운 일이라고 할 수 있다. 그런데 생각해 보면 문제는 수명이 늘어난다고 마냥 좋아할 수만은 없다는 데 있다. 직장인 상당수가 50세 전후에 은퇴하는 요즘 풍토이다. 살아온 것보다 길어진 여생을 무엇으로 어떻게 채우는지 중요하다. 또 은퇴를 하고나면 갑자기 이곳저곳 아픈 데는 많은 반면 특별히 할 일도 벌어 놓은 돈도 없는 노후는 스산하고 괴로울 뿐이다. 이렇다 보니 갱년기를 늙었다고 생각을 하지 말자. 말 그대로 다시 갱(更), 즉 다시 시작하는 인생으로 생각을 해야 한다. 그렇게 하려면 건강해야 한다. 특히 연말연시에는 과음과 스트레스로 몸을 상하기 쉽다. 양생에서 쇄양을 넣은 닭을 끓여 먹으면 극복한다고 했다. ■노화를 방지하는 보양탕 ▲효능-연말연시에 과음과 신장의 피로로 유난히 추위를 잘 타며 정력이 약해지고 음식을 먹으면 속이 더부룩하고 소화를 잘 못 시키는 것을 예방하는데 도움이 된다. 재료-닭1마리, 쇄양30g, 찹쌀50g, 멥쌀70g, 청주30g, 소금5g, 대파10g, 생강5g, 후추 ▲만드는 법 1.약재인 쇄양을 끓는 물에 술5g을 넣고 살짝 데쳐 준비한다. 2.손질한 닭을 솥에 넣고 쇄양과 찹쌀, 멥쌀, 편으로 썬 생강, 소금, 청주를 넣고 1시간 정도 닭이 푹 익도록 끓인다. 3.2를 그릇에 담고 송송썬 대파와 후추를 올려 완성한다. ▲조리Tip 심한 허리통증, 변비를 없애는데 도움을 준다.
    • 주요뉴스
    2023-01-09
  • ″선와심 후와안(先臥心 後臥眼)″수면(睡眠)이 최고
    최만순의 약선요리 한 해를 돌아보는 동지(冬至)시절이다. 밤이 길다. 조선시대 학습도서인 고문진보(古文眞寶 1420)에 ″말하지 말라 오늘 공부하지 않아도 내일이 있다고?″는 구절이 있다. 한번 흘러간 시간은 다시 돌아오지 않는다는 것을 강조하는 대목이다. 그리고 양생에선 이 시절 밤에는 온갖 잡귀가 야행을 하므로 해가 있을 때 집으로 들어가서 일찍 수면을 취하라고 했다. 양생의 대표적인 ′도교′는 ′노장(老莊)′의 무위자연(無爲自然)사상을 중심으로 불로장생(不老長生)을 추구한다. 여기에 신선술(神仙術), 장생술(長生術), 연단술(鍊丹術), 방중술(房中術) 등이 포함되어 있다. 이러한 요소들은 현실에서의 행복을 보다 강렬하게 추구하는 성향에서 비롯된 것이다. 그 중 제1이 수면(睡眠)이다. ′손사막(孫思邈)′의 비급천금요방(備急千金要方)에 보면 ″선와심 후와안(先臥心 後臥眼)″이라고 기록되어 있다. 다시 말하면 먼저 마음을 재운 다음 눈을 재워라는 뜻이다. 즉 숙면을 취하는데 있어서 먼저 마음을 안정시켜야 된다는 것이다. 그리고 잠을 자는 방법으로는 ″굴슬측와 익인기력승정와(屈膝側臥 益人氣力勝正臥)″라고 했다. 무릎을 구부리고 옆으로 드러누우면 반듯이 누워 있을 때 보다 더 많은 기력이 생긴다는 뜻이다. 또 ′공자(孔子)′는 ″매불시(寐不尸)″라고 했다. 잠을 잘 때 시체처럼 누워서 잠을 자지 마라. 즉 천정을 바라보고 잠을 자지 말라고 경고했다. 옆으로 드러누워 잘 때에는 오른쪽으로 드러누워 자는 자세가 가장 이상적이다. ′석씨계율(釋氏戒律)′의 길상수(吉祥睡)에 ″와불적조형도시취저종와위(臥佛的造型都是取這種臥位) 건강한 잠 자세는 누워있는 부처님의 불상(佛像)처럼 오른쪽으로 누워서 잠을 자는 자세이다″라고 한다. 우측와위(右側臥位)는 전신의 근육을 이완시켜 주는 자세일 뿐만 아니라 호흡을 순조롭게 해주고 심장이 왼쪽에 있기 때문에 심장에 압박감이 없으며 위장을 비우는데도 이롭다. 또 ′마왕퇴(馬王堆) 십문(十問)′에는 ″하룻밤을 뜬 눈으로 새우면 백날이 지나도 회복되기 어렵다″고 수면의 중요성을 이와 같이 무서운 말로 경고한다. ■기력을 회복하는 만두 △효능-연말에 평시보다 스트레스를 더 받고 소화기관이 약해 쉬 피곤해지는 것을 예방하는데 도움이 된다. △재료-무300g, 소고기500g, 표고버섯50g, 생강5g, 마늘10g, 대파30g, 약선 간장10g, 만두피, 청주15g, 후추, 참기름, 다시육수 △만드는법 1.팬에 곱게 채 썬 무와 다진 쇠고기 다진 표고버섯 다진 생강, 마늘과 간장, 청주를 넣고 물기가 없을 때까지 볶아준다. 2.1의 재료에 다진 대파와 후추, 참기름을 넣고 잘 버무려 소를 만든다. 3.2를 만두피로 싼 후 다시육수가 끓으면 만두를 넣고 3분 정도 끓여서 완성한다.
    • 주요뉴스
    2022-12-30
  • 수험생을 위한 꽃송이버섯탕(人蔘銀耳湯)
    최만순의 약선요리 우리나라에서 역사상 최다 장원급제 기록을 가진 사람은 조선시대 유학자이자 정치가인 율곡 ′이이′다. 그는 무려 9번에 걸쳐 과거시험에 장원급제해 구도장원공(九度壯元公)이라는 별명까지 얻었는데, 누군가 그토록 벼슬에 집착한 이유를 묻자 ″맛있는 음식으로 부모를 봉양하고, 부모의 간절한 소망을 이뤄 드리기 위해서″라고 답했다고 한다. 우리가 잘 알고 있는 그의 어머니 사임당(師任堂) 신씨(申氏)나 지금의 어머니나 같은 마음일 것이다. 그러면 무엇을 먹이면 원기가 왕성하여 장원급제를 할까? 인삼은 원기를 보하고 신체허약, 권태, 피로, 식욕부진, 구토, 설사에 쓰인다. 그리고 폐(肺) 기능을 도와 진액을 생성하고 안신작용 및 신(腎) 기능을 높여 준다. 현대 약리작용은 대뇌피질흥분과 억제, 평형, 항피로, 항노화, 면역증강, 심장수축, 성선촉진, 고혈당억제, 단백질합성촉진, 항상성유지, 항암, 해독작용 등이 있다. 인삼은 도홍경(陶弘景)이 펴낸 ′신농본초경(神農本草經)′에 모든 약을 상·중·하로 분류하고 그 약효를 설명하였는데, 인삼은 상약 중에 편입하였다. 도홍경은 이를 해설하기를 ″상약은 군(君)이 되어 양명(養命)을 주재(主宰)함으로써 천(天)에 응(應)한다. 무독(無毒)이며 많이 복용하거나 오랫동안 복용해도 사람이 상하지 않는다. 경신익기불로연년(輕身益氣不老延年 무병장수를 기원)을 욕망하는 자 상경에 속한다″고 하였다. 이런 인삼은 인삼의 인공재배가 이루어지기 전까지는 모두 자연생인 산삼이었다. 산삼은 예나 지금이나 그 가격이 매우 고가였다. 때문에 상류층에서만 사용되었고 일반 서민은 엄두도 내지 못하였다. 이후 인삼의 인공재배가 시작되어 그 산출이 증가되고 가격도 내려감에 따라 서민들도 이용하게 되었다. 현대의학이 발달된 오늘날에도 내과 치료는 한방의학에 의존하는 경우가 많다. 매년 인삼의 수요는 증가하고 있을 뿐만 아니라 최근에는 서구 의약계에서도 인삼의 특유작용에 착안하여 그 성분과 효능에 관한 연구가 활기를 띰으로써 인삼제품의 상품이 증가되고 있다. ■수험생을 위한 꽃송이버섯탕(人蔘銀耳湯) ▲효능-익기보혈(益氣補血)한다-공부의 집중으로 인하여 폐의 음의 진액과 혈액이 부족한 것을 보양을 하여 스트레스를 없애 정신을 맑게 하며 면역력을 기르는데 도움이 된다. ▲재료-인삼1개, 꽃송이버섯15g ▲만드는법 1.말린 인삼을 뇌두를 제거하고 깨끗이 손질한다. 2.꽃송이버섯을 따뜻한 물에 12시간 담근다. 3.말린 인삼을 얇게 편을 쳐서 2시간 끓인다. 4.3에 꽃송이버섯을 넣고 1시간 더 끓여 완성한다. ※조리Tip : 매일 1번 10~15일 복용하면 효과가 좋다.
    • 주요뉴스
    2022-11-07
  • 더위 물리치는 산양삼차(山養蔘茶)
    ■더위 물리치는 산양삼차(山養蔘茶) ▲효능-제신성뇌(提神醒腦)한다-삼복시절 허약해지는 심장을 보양하여 뇌를 맑게 하여 스트레스를 예방하고 눈을 좋아지게 하며 체력을 증강하여 면역력을 기르는데 도움이 된다.
    • 주요뉴스
    2022-08-13
  • [최만순의 약선요리]삼복시절, 수면부족으로 인한 피로회복에는 "콩나물볶음"
    피로회복에 좋은 콩나물볶음,인체의 혈관과 오장에 쌓이는 열기를 내려 피로를 회복하여 불면증을 예방하는데 도움이 된다.
    • 주요뉴스
    2022-07-29
  • [최만순의 약선요리]삼복더위, 소화불양, 신경쇠약에 산초와 율무가 들어간 "보양탕이 최고"
    삼복시절 보양탕은 삼복시절 더위로 소화기관이 약해져 소화불량, 신경쇠약, 신체피로감 등이 발생하며 면역력이 약해져 인체 내부에 각종 염증이 발생하는 것을 방지하는데 도움이 된다.
    • 주요뉴스
    2022-07-25
  • 소서시절(小暑時節),혈액순환을 돕는 당귀전
    혈액순환을 돕는 당귀전,여름철 첫 더위시절 피부와 혈액에 쌓이는 독기를 해독하여 팔다리가 무겁고 저리며 아픈 것을 예방하는데 도움이 된다.
    • 주요뉴스
    2022-07-10
  • [최만순의 약선요리] "팥은 한 여름에 받는 스트레스 예방에 좋은 식재료다."
    "팥은 한 여름에 받는 스트레스 예방에 좋은 식재료다.", "팥은 질병을 쫓고 무병장수를 기원하기 위한 소원이 담겨 있다."
    • 주요뉴스
    2022-07-04
  • 최만순의 약선요리,"꽃송이 버섯"
    최만순 선생의 약선요리, 꽃송이 버섯
    • 주요뉴스
    2022-06-04
  • 곡우시절(穀雨時節), 유채 비빔국수가 별미
    유채꽃을 활용한 비빔국수, 곡우시절에 인체의 간에 쌓이는 독기를 해독을 하여 각종 질병에 면역력을 길러주어 몸과 마음의 건강한 활력을 만드는데 도움이 된다.
    • 주요뉴스
    2022-04-28
비밀번호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