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3-02-06(월)
 

(썸네일용)참고사진1 (2).jpg

 

부산시 해양자연사박물관은 오늘(20일)부터 내년 6월 30일까지 박물관 기획전시실(1관 2층)에서 기획전 「지구야, 너는 얼마나 살았니?」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전시는 화석을 통해 지구의 역사를 쉽고 재미있게 알리고자 마련됐으며, 부산해양자연사박물관이 소장하고 있는 실러캔스 등의 어류화석과 아로와나 골격표본 등 화석 표본 170여 점을 선보일 예정이다.


   전시는 총 4부로, ▲1부 <전시를 열며> ▲2부 <지질시대의 해양> ▲3부 <지질시대의 화석> ▲4부 <전시를 마치며>로 구성됐다.


  ▲1부 <전시를 열며>에서는 지구 영상과 지구와 자연을 생각할 수 있는 문구로 전시를 소개한다.


  ▲2부 <지질시대의 해양>에서는 지질시대의 바닷속을 구현하였다. 노토사우르스, 모사사우르스 등 해양파충류 화석 표본과 실러캔스 등 해양어류 화석 표본, 고래 뼈 화석 등 다양한 화석 표본을 전시하고 바닷속 영상과 일러스트 도안을 활용하여 지질시대의 바닷속에 들어온 것 같은 효과를 연출했다.


  ▲3부 <지질시대의 화석>에서는 지질시대에 대한 개괄적인 설명과 함께 살아있는 화석에 대한 테마 주제, 규화목의 화석화 과정 및 노출형 전시를 선보여 보는 것뿐만 아니라 만지고 느낄 수 있는 체험형 전시콘텐츠를 제공한다. 또한, 부산 국가지질공원의 유네스코 세계지질공원 인증을 기원하기 위해 부산의 국가지질공원을 소개하고 부산시의 다양한 활동을 통해 유네스코 세계지질공원 인증을 기원하는 공간을 마련했다.


   마지막으로 ▲4부 <전시를 마치며>에서는 지질시대 5대 대멸종을 설명하고 인류에 의해 6번째 대멸종이 일어날 수 있음을 알리고 지금부터 우리가 지구를 위해 할 수 있는 일을 생각해 볼 수 있는 영상을 제공한다.


  특히 이번 전시는 대멸종에 대한 주제를 제시함으로써 인간의 활동에 대해 생각하는 계기를 마련했다는 점에서 주목할 만하다. 지구의 시계를 통해 현생인류가 4초로 환산되는 짧은 시간 동안 생태계를 파괴하고 환경을 오염시키는 등 지구의 환경이 급격하게 변화하였음을 알리고 경각심을 일깨운다.


  부산시 해양자연사박물관 관계자는 “이번 기획전을 통해 미래세대에게 아름다운 지구를 물려주기 위한 책임과 역할에 대해 생각을 할 수 있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전체댓글 0

  • 78540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부산해양자연사박물관, 2022년 기획전 「지구야, 너는 얼마나 살았니?」 개최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