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5-18(토)
 

검사출신 변호사인 곽규택 국민의힘 부산 서구동구 후보는 20일 뉴스워크와의 인터뷰에서 이번 총선에 임하는 각오와 지역경제 발전방안을 밝혔다.


곽규택 후보는 먼저 조국혁신당의 조국 대표가 미국의 사례를 들며 ‘검사장 직선제’를 언급한데 대해 “직선제가 도입되면 지금보다 더 무서운 검찰이 될 수도 있다”라며 “그런 측며에서 본다면 검사장 직선제는 상당히 위험한 발상”이라고 비판했다.

 

 조국 대표가 “미국에서 오랫동안 부작용없이 안착한 제도”라고 주장한데 대해서도 “미국의 일부 주에서 채택한 바 있으나 검찰이 대중에 영합하게 되면 부작용이 더 클 수 있다”라고 반박했다.


더불어민주당과 조국혁신당이 이번 총선을 통해 ‘검찰독재 청산’을 기치로 내건데 대해 “검찰을 무서워하는 것은 범죄자 뿐”이라며 “민주당이 죄를 지었으니 무서운 것 아니냐”며 웃었다. 곽 후보는 “검사생활을 자랑스럽게 마친지 10년이 넘었기 때문에 검사에 대해 이렇다 저렇다 말하긴 그렇지만, 검사가 우리사회에서 범죄를 척결하고 공공질서를 유지하는데 꼭 필요하다고 생각한다. 비리집단이라 비판하는 것은 민주당 뿐”이라고 지적했다.

 

KakaoTalk_20240322_203212915.jpg

 

한편 곽규택 후보는 현역 안병길 의원이 컷오프된 가운데 9명의 여당 후보 중 3자 경선과 양자 결선까지 가는 피말리는 경선 끝에 본선에 진출했다. 이번 총선에서는 △원도심 활성화 △철도 지하화 △도시철도 송도선 등을 공약으로 내걸고 유권자를 만나고 있다.


곽 후보는 “낙후된 원도심이 살아나야 도시 전체가 살아난다”라며 “원도심의 복잡한 교통문제를 해결하는 것이 발전의 모멘텀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곽 후보의 공약 1호 슬로건은 ‘교통편한 우리 동네’다.


곽 후보는 “4.10 22대 총선에서 국민의힘을 지지해주시고, 곽규택을 믿고 맡겨달라. 모든 것을 바치겠다.”라고 말했다.

전체댓글 0

  • 31674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22대총선소식] 곽규택 국민의힘 부산 서구동구 후보,"검사장 직선제는 상당히 위험한 발상"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