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2-05-22(일)
 

부산시(시장 박형준)는 청년의 시각으로 정책을 발굴하고 제안하는 ‘2022년 부산청년정책네트워크’에 참여할 청년을 2월 18일까지 모집한다고 밝혔다.


  ‘부산청년정책네트워크’는 부산시에 거주하는 청년들이 능동적으로 참여하여 고민을 공유하고 청년관련 문제를 비롯한 여러 사회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정책을 발굴·제안하는 시민참여 거버넌스로, 2017년부터 시작되었으며 1년 단위로 참여 청년들을 새로 모집한다.


 부산에 거주하거나 부산시에서 활동하는 만 18~34세 청년이라면 누구나 신청할 수 있으며, 자세한 신청방법은 부산청년플랫폼(http://www.busan.go.kr/young)에서 확인하면 된다.


 지난해에는 코로나19 장기화로 대면 활동이 어려운 상황에서도 239명의 청년이 24개의 소분과에서 적극적인 활동을 펼쳤으며, 그 결과 총 22개 정책을 제안한 바 있다. 주요 제안 중 ▲청년 마음건강지원 사업 ▲청년 생활 자금 마련 ▲청년-기업 팀 매칭 시스템 구축 ▲지역 청년기반 청년공간 활성화 ▲찾아가는 청년시민학교 등이 반영되어 올해 추진될 예정이다.


  ‘부산청년정책네트워크’는 청년 모집을 마치고 다음 달 발대식을 시작으로 정책 제안 역량 강화를 위한 정책 아카데미 및 워크숍, 분과별 숙의·토론 등을 통해 청년정책 발굴에 들어간다. 이후 전문가 자문 및 정책간담회를 거치고 오는 7월 정책제안회를 통해 발굴한 정책을 부산시에 제안할 계획이다.


 고미자 부산시 청년산학창업국장은 “청년의 목소리를 듣고자 하는 부산시의 의지가 담긴 부산청년정책네트워크에 청년들이 많이 참여해 주시길 바라며, 앞으로도 청년들의 다양한 이야기를 통해 청년과 함께 부산을 청년이 살고 싶은 도시로 만드는 데 노력하겠다”라고 전했다.

전체댓글 0

  • 80145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부산청년정책네트워크에서 청년정책을 만들 주인공을 찾습니다!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